메뉴 검색
Top
메뉴 닫기

주소를 선택 후 복사하여 사용하세요.

뒤로가기 새로고침 홈으로가기 링크복사 앞으로가기
부·울·경 수소버스 보급 확대 업무협약 버스운송사업자, 2025년까지 수소버스 624대 구입 시 42억 원 이상 절감 효과 정석근 기자 2022-01-20 12:25:51

[부산경제신문/정석근 기자]


부산시는 19일 김해시 아이스퀘어 호텔에서 환경부, 울산시, 경상남도와 공동으로 ··경 수소버스 보급 확대와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김윤일 부산시 경제부시장을 비롯하여 한정애 환경부 장관, 송철호 울산시장, 하병필 경남도지사 권한대행, 허성곤 김해시장, 유원하 현대자동차 부사장, ··경 버스운송사업조합 대표 등이 참석했다.

 

그 간 부··3개 시도는 부··경 수소경제권 실무협의회를 통해 부··경 수소경제권 구축을 위한 사업을 논의해 왔고, 지난해 10월 환경부에서도 적극적인 지원을 하기로 했다.

 

협약서에는 수소버스 운행과 충전소 구축 협력 ··경 수소버스 보급확대와 추가 할인 ··경 수소 시외버스 운행 시범사업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구체적인 내용을 보면, 첫째로 부··경을 오가는 시내버스를 수소버스로 바꾸고 버스 기·종점에 상용충전소를 구축하여 수소버스 운행의 원활함은 물론 수소차 운행 시도민의 편의도 도모할 예정이다.

 

다음으로, 전국 최초로 수소버스(저상) 공동구매를 추진한다. 2025년까지 부··경이 수소버스(저상)를 연간 100대 이상을 함께 구매하면 제조사인 현대자동차에서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버스운송사업자의 버스 구매 부담을 약 42억 원 정도 덜게 되어 친환경버스로의 전환이 빠르게 촉진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마지막으로, 현대자동차에서는 올해 상반기 수소버스(고상)를 출시하여 부··경 지역에 시범운행 할 예정이다. 진주나 창원에서 출발한 수소 시외버스가 부산 또는 울산에 도착하는 노선을 계획 중이며, 이를 통해 수소버스 운전자와 주민 편의성 및 경제성, 차량 성능 등을 확인할 계획이다.

 

김윤일 부산시 경제부시장은 수소버스 보급을 정부, 지자체, 민간이 협력하여 노력하면 버스운송회사의 버스 구매 비용 절감 및 수소차 보급 확대는 물론 수소에 대한 시민들의 막연한 불안감을 해소하는 데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번 수소버스 공동구매 협력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해 시내버스운송조합과 힘을 합쳐 노력하고 수소버스 보급 확대 등을 통해 기후변화에 대응한 저탄소 그린도시로 부산이 먼저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정석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