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쇄용
환경미화원 김진섭씨, 거액 든 봉투 주인 찾아줘
거액의 돈봉투 찾아준 김진섭 씨.

울산 중구청 소속 환경미화원인 김진섭(49)씨는 지난 4일 중앙여고 뒤편 도로에서 은행 종이봉투 속에 든 100만원의 현금을 발견해, 인근 파출소에 신고해 결국 주인을 찾았다.

이응휘 기자  usmidesk@naver.com

<저작권자 © 부산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응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