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항만물류 기업동정
부산관광공사 주요사업 방향 설명회관광자원 활용하고 도시재생 콘텐츠 개발

부산관광공사(정희준 사장)는 2019년 공사 혁신비전을 ‘즐거운 관광, 행복한 시민’으로 정하고 지난 1월 9일 간담회를 개최했다.

공사는 부산 도시브랜드 제고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주요 사업방향을 ▲부산의 문화, 예술, 스토리를 관광콘텐츠화 ▲온라인 홍보 마케팅 및 R&D기능 강화 ▲관광 MICE 유치시장 확대 ▲사회적 가치경영 실현 등으로 정했다.

우선, 부산관광 활성화를 위해 부산의 역사, 인물, 문화, 예술, 복합문화시설 등의 관광자원을 활용하고, 지역의 정체성을 반영한 스토리 콘텐츠 중심의 관광상품과 산복도로 등 도시 재생 콘텐츠 개발, 부산 인근 도시 연계 광역관광 상품개발과 ‘도심 속 걷기 코스 ’를 발굴하는 「걷기 좋은 부산 만들기 프로젝트」 추진, 그리고 스타트업 및 청년 창업가 양성 지원 하는 민관 협업 공동 마케팅을 통한 상생기반 구축에 공사의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또한, 유튜브, SNS매체를 활용하여‘부산관광’브랜딩과 시민과의 쌍방향 소통을 위한 시민 참여형 관광콘텐츠를 제작하고, 문화·예술·관광 등 부산 지역 업계의 온라인 채널을 활성화하는 시민소통 온라인 홍보 마케팅 사업도 추진한다.

해외관광객 유치를 위해서 그간 부산 직항노선이 있는 중국·일본·동남아 위주의 마케팅에서 장기체류 고부가 구미주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한 구미주 마케팅도 실시하여 시장을 더욱 다변화 하고, 급증하고 있는 개별·특수목적관광객 유치를 위해 글로벌 온라인 여행사와의 공동 프로모션 등을 전개할 예정이다. 그리고, 해외홍보사무소를 22년까지 9개로 확장하고, 외래 관광객 대상 지역 마을기업을 홍보하는 해외시장 연계 지역 공유가치 창출 사업도 진행한다.

MICE 분야에서는 2019한-아세안특별 정상회의, 2027년 국제로타리 세계대회, 2026년 국제자동제어연맹총회 등 대형 국제회의를 유치하고, 국제당뇨병연맹총회, 아시아양돈수의사대회 등의 성공 개최를 위해 MICE 얼라이언스, 앰버서더와의 협력을 더욱 긴밀하게 할 예정이다. 그리고, MICE 지식 및 정보 공유를 위한 비즈니스 플랫폼 구축을 통해 MICE 업무의 효율을 높이고 행사 주체자의 만족도도 제고 할 계획이다.

크루즈 분야에서는 부산 출발 테마크루즈와 Fly&Cruise 시장을 확대하고, 부산 지역 전문 크루즈 스페셜리스트 양성을 지원 하는 크루즈 모항 기반 조성 사업도 추진한다.

그리고, 공사에서 추진하는 사업은 부산시 대행사업 위주에서 자체사업 중심으로 전환하여 책임 운영하고 성과중심의 인사제도를 도입하여 경영혁신을 추진 할 계획이다.

부산관광공사는 오는 1월 29일 벡스코에서 관광업계와 유관기관, 시민을 초청하여 2019년 사업계획을 설명하고 토크 콘서트와 업계 및 시민을 대상으로 관광 소통 상담행사를 실시한다.

장호원 기자  jjang4182@hanmail.net

<저작권자 © 부산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호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